작성자 : sonagi75 시간 : 2010-05-12 오전 11:15:54 Hit : 2678
 네티즌 75% 올해 신도시 집값 안 오른다

네티즌 75%가 올해 신도시 집값이 오르기 어려울 것으로 전망했다.


부동산포탈 NO.1 닥터아파트(www.DrApt.com)가 최근 신도시 집값 하락세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기간은 4월 21일부터 5월 5일까지였으며 대상자는 2백83명이다.


우선 올해 신도시 집값에 대해 전체의 75%가 올해 집값이 오르지 못할 것이라 응답했으며, 상승한다는 의견은 25%에 지나지 않았다.


최근 분당 일산 등 대형아파트 중심으로 하락세가 거센데다 하반기에도 2기 신도시 입주 물량이 많고 경기회복이 더뎌짐에 따라 시세가 상승세로 반전되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다.


그렇다면 집값 하락이 언제까지 계속되겠냐는 질문에는 ‘2010년 상반기’라는 의견과 ‘2010년 하반기’라는 의견이 각각 31.4%씩 나왔으며, ‘2011년 상반기’가 16.6%로 전반적으로 단기간에 상승세로 전환은 어려울 것이라는 의견이 주를 이뤘다. ‘2012년 이후’라는 응답도 11.7%나 됐다.


신도시에 투자할 의향에 대해서는 투자하겠다는 의견이 53%로 하지 않겠다는 의견(37%)보다는 많았지만 ‘급매물이어야만 투자하겠다’는 의견이 45.2%였다. 그러나 여기서 급매물은 시세보다 15~20% 이상 저렴한 가격을 의미해 현재로써는 대부분의 신도시에서 거래가 어려운 상황이다.


신도시 집값 하락의 가장 큰 원인으로는 ‘보금자리 주택공급’이 40.6%로 1위를 차지했으며, ‘경기침체’가 36.4%로 뒤를 이었다. 신도시보다 입지가 우수하고 분양가는 저렴한 보금자리 주택 공급이 신도시 집값에 직격탄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고 있었다.


마지막으로 신도시 중에서 가장 매력적인 투자처로는 ‘판교’가 38.2%로 가장 높은 인기를 보였으며 ‘광교’가 25.1%로 2위, 분당은 18%로 3위를 차지했다.


이미 개발이 완료된 1기 신도시보다는 앞으로 개발가능성이 높은 2기 신도시에 관심을 두고 있었으며, 2기 신도시 중에서도 강남 접근성이 높은 판교와 광교가 인기가 높은 것을 알 수 있다.

 

 

목록
  제목 내용 작성자    검색
번호 작성자 내용 작성일 첨부 Hit
19 전성현    평택 청북 유승 한내들 파격분양! 2010-02-17 2765
18 전성현    서울시, 종합 부동산 포털사이트 구축 2010-02-12 3090
17 전성현    주택시장은 곧 물 반, 고기 반 2010-02-11 2547
16 전성현    양도세감면 만료 이후 분양시장 전망 [김인만칼럼니스트] 2010-02-09 2669
15 전성현    서울에 이어 경기남부권 전세가 꿈틀 2010-02-08 2598
14 전성현    준주택 제도 도입방안 공청회 개최 2010-02-04 2730
13 전성현    2010.1월 공동주택 분양실적 및 2월 분양예정 2010-02-03 2571
12 전성현    전세난 속 그래도 ‘길’은 있다 2010-02-03 2691
11 전성현    반드시 승리하는 부동산 투자'화두' 2010-02-02 2557
10 전성현    [부동산따라잡기] 재건축·재개발 사업비 전면공개 2010-01-29 2828
◀◀    ◀1 2 3 4 5 6 8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