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sonagi75 시간 : 2010-05-14 오전 10:27:41 Hit : 2181
 서울 전세 상승행진 멈췄다,,,,

지난 2월 말부터 0.01~0.03% 사이 소폭 상승흐름을 유지하던 서울 전세가가 11주 만에 보합(0.00%)을 기록했다.


전세수요가 대부분 정리돼가면서 일부 소형아파트만 인기를 누릴 뿐 대형 아파트는 물량에 여유까지 보이는 상황.


그간 인기를 끌던 도심 및 강서권 전세가는 금주 0.01~0.02% 소폭 오르는데 그쳤고 강남권은 보합에 머물렀다. 또 노원·강북구 등이 약세를 보이면서 강북권은 5개월여 만에 하락세(-0.02%)로 돌아섰다.


매매시장은 여전히 하락세가 지속되고 있다. 강남권 등에서 급매물이 간간히 거래되기도 하나 추가하락 우려가 높다보니 매수세가 거래에 적극 가담하지 않는 상태. 이에 수도권 아파트값은 전주보다 낙폭이 소폭 확대(-0.07%→-0.08%)됐다.


부동산포탈 NO.1 닥터아파트(www.DrApt.com)가 5월 7일부터 5월 13일까지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아파트값을 조사한 결과 주간 매매가변동률은 -0.08%, 전세가변동률은 0.02%를 기록했다.


[ 매매 ] 서울 매매가변동률은 -0.08%로 지난주에 이어 오른 구가 한 곳도 없는 상황.


지역별로는 송파구(-0.20%), 강남구(-0.15%), 강동구(-0.13%) 등 강남권 아파트값 하락세가 여전했고 이밖에 도봉구(-0.18%), 종로구(-0.13%), 노원구(-0.09%), 성북구(-0.06%), 구로구(-0.06%), 동대문구(-0.04%), 강서구(-0.04%), 관악구(-0.03%) 등이 하락했다.


송파구는 재건축에서 일반아파트까지 하락세가 퍼져가고 있다. 특히 시장 침체가 풀릴 기미를 보이지 않자 방이동 올림픽선수촌 매도호가가 서서히 빠지기 시작하는 모습. 다만 급매물의 경우 매수세는 꾸준히 유입되고 있는 상황으로 165㎡가 5천만원 하락한 13억~14억5천만원, 161㎡가 2천5백만원 하락한 12억5천만~14억원이다.


강남구는 개포동 등 재건축단지를 비롯해 불황을 버텨내던 압구정동 일대마저 하락하는 모습을 보였다. 수도권 전역으로 하락세가 짙어지자 압구정동에서도 저가매물이 늘어나고 있는 상황으로 신현대 165㎡가 5천만원 하락한 22억5천만~25억원, 구현대10차 115㎡가 2천5백만원 하락한 15억~16억원이다.


도봉구는 도봉동, 창동 일대가 하락했다. 보금자리주택에 관심을 두는 수요자들로 인해 소형 아파트에서조차 시세보다 저렴한 매물이 등장하고 있으나 거래가 어렵다. 도봉동 서원 72㎡A가 2백50만원 하락한 1억9천만~2억2천만원, 창동 주공17단지 66㎡가 1천만원 하락한 2억~2억2천만원.


금주 경기 및 신도시 매매가변동률은 각각 -0.07%, -0.13%며 인천은 -0.05%다.


지역별로는 파주시(-0.24%), 평촌신도시(-0.23%), 파주신도시(-0.21%), 의정부시(-0.18%), 과천시(-0.16%), 일산신도시(-0.16%), 김포신도시(-0.16%), 인천 연수구(-0.14%), 분당신도시(-0.13%), 남양주시(-0.12%), 양주시(-0.11%), 인천 서구(-0.10%) 등이 하락했고 저렴한 시세 탓에 젊은층 수요가 유입된 여주군(0.14%)은 다소 올랐다.


파주시는 금촌동 일대 하락세가 깊다. 하반기 파주신도시 입주물량 여파로 아파트값 추가하락에 대한 우려가 커지자 중대형 아파트의 경우 급매물도 거래하려는 수요가 없다. 금촌동 뜨란채6단지 77㎡가 5백만원 하락한 1억7천만~1억9천만원, 풍림아이원 122㎡A가 5백만원 하락한 2억7천만~3억4천만원.


평촌신도시도 도통 매수세가 살아나지 못하는 모습. 대형 아파트부터 시작된 아파트값 하락세가 중소형까지 퍼져가고 있으나 거래분위기는 냉랭하기만 하다. 호계동 샘한양 109㎡가 1천5백만원 하락한 3억5천만~4억5천만원, 비산동 샛별한양4차 105㎡가 7백50만원 하락한 3억5천5백만~4억원.


의정부시는 신곡동, 장암동 일대가 약세다. 양주 고읍지구 입주를 앞둔 매도자들이 매물을 내놓고 있으나 수요가 없어 그대로 적체되고 있는 상황. 신곡동 성원1차 109㎡가 1천5백만원 하락한 1억8천만~2억2천만원, 장암동 동아 82㎡가 5백만원 하락한 1억9천만~2억1천만원

 

목록
  제목 내용 작성자    검색
번호 작성자 내용 작성일 첨부 Hit
49 전성현    서울 전세 상승행진 멈췄다,,,, 2010-05-14 2181
48 전성현    네티즌 75% 올해 신도시 집값 안 오른다 2010-05-12 2310
47 전성현    공동주택재건축 정책 자문위원회개최 2010-05-10 2360
46 전성현    무상지분율을 제시한 건설사들 2010-05-07 2272
45 전성현    네티즌 61% 보금자리 서민 주거안정에 기여 2010-04-08 2344
44 전성현    수도권 청약예·부금도 청약할 곳 많다 2010-04-06 2153
43 전성현    도시 내 전원생활 구성자이3차 입주현장 2010-04-05 2327
42 전성현    부동산이 폭락하기 힘든 이유 #1 2010-04-02 2213
41 전성현    주택법 개정안이 통과되면 1기 신도시 리모델링은? 2010-04-01 2289
40 전성현    주상복합아파트 하락세 더욱 깊어지나 2010-03-30 2407
◀◀    ◀1 2 3 5 6 7 8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