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sonagi75 시간 : 2010-08-12 오후 1:33:22 Hit : 6173
 실적대비 미분양, 금융위기 수준으로 급증

 

 

2010년 미분양률이 크게 증가했다.


부동산포탈 NO.1 닥터아파트(www.DrApt.com)에 따르면 2009년 분양단지 10채 중 1.5채(15.3%)가 미분양 된 반면 2010년 현재(1~7월 기준)까지는 10채 중 3채(29.7%)가 미분양 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글로벌 금융위기로 미분양률 최고치(29.0%)를 기록한 2008년과 맞먹는 수치다.

 


2005년 11.1%, 2006년 14.3%, 2007년 18.4%로 해마다 꾸준한 증가세를 보인 미분양률은 2008년 미국에서 불어온 경제 한파로 어려움을 겪으면서 29.0%로 급증해 미분양 적체의 심각성이 최고조에 달했다.     


이에 정부에서는 2009년 2월 미분양주택 양도세, 취·등록세 감면 적용지역 전국 확대 등의 내용을 골자로 한 미분양주택 거래 활성화 대책을 발표하였고, 수도권을 중심으로 분양시장이 조금씩 활기를 되찾으면서 미분양률이 2008년 대비 절반수준인 15.3%로 감소했다.

그러나 올해 들어 미분양률이 전국적으로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2010년 7월말 기준으로 미분양률을 살펴본 결과 총 5만6천7백34가구가 분양된 가운데 1만6천8백23가구가 미분양으로 남아 29.7%의 미분양률을 기록, 금융위기로 부동산시장이 큰 타격을 입었던 2008년 수준으로 회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수도권의 경우 25.0%(3만6천2백3가구 중9천42가구 미분양)로 미분양률이 크게 늘었다. 분양시장이 호황이었던 2006년 미분양률이 1.1%(5만9천8백91가구 중 6백67가구 미분양)에 불과했던 것과 비교하면 매우 높은 수치이며 역대 최고치였던 2008년(19.4%, 6만3천7백76가구 중 1만2천3백55가구 미분양)보다도 6.0%가량 상승한 수치다.


이는 청약수요가 인기지역에만 편중된 영향이 크기 때문. 광교신도시, 송도국제도시, 흑석뉴타운 등에서 분양한 아파트들이 1순위에서 청약을 마친 반면에 수요층이 얇은 김포한강신도시, 용인시, 수원시, 고양시 등의 지역에서 분양한 대규모 단지들은 대거 미달되면서 수도권 미분양률 상승을 견인했다.


또한 올해 초 경기회복세가 생각보다 부진했고, 수도권지역에 대한 세제감면 혜택 종료되는 등 수요 활성화를 이끌만한 요인이 부족했던 것도 한 이유로 꼽을 수 있다.


한편 지방광역시와 중소도시는 각각 43.8%(1만9백46가구 중 4천7백95가구 미분양), 31.2%(9천5백85가구 중 2천9백86가구 미분양)의 미분양률을 나타내면서 2008년 이후 시장분위기가 좀처럼 나아지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하반기에는 건설업체들의 신규 물량 공급과 경기회복세에 따라 미분양률에 변동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달 기준금리가 인상한데 이어 최근 발표 예정이었던 부동산 거래활성화 대책까지 연기되면서 당분간 미분양률 상승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이며, 미분양률 상승은 주택시장 침체를 더욱 가속화할 우려가 있는 만큼 경쟁력 있는 상품을 공급하려는 건설사의 노력과 주택시장 활성화를 위한 정부의 대책마련의 필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요구되는 시점이다.

 

 

 

목록
  제목 내용 작성자    검색
번호 작성자 내용 작성일 첨부 Hit
59 전성현    강남 재건축, 금융위기 수준까지 하락 속출 2010-06-16 2438
58 전성현    예비 청약자가 뽑은 연내 인기 민간 분양단지 2010-06-11 2169
57 전성현    강남권 하락세 전달보다 절반이상 줄어 2010-06-07 2072
56 전성현    용산구 효창동에 도심속 대규모 공원과 연계된 고품격 주거단 2010-06-04 2214
55 전성현    적기 개발․문화재 보전 통해 도시경쟁력 향상 기 2010-06-03 2106
54 전성현    제6차 환매조건부 미분양 주택 매입 개시 2010-06-03 2259
53 전성현    용인 부촌으로 자리매김 할 동천 래미안이스트팰리스 2010-05-31 2266
52 전성현    네티즌 39% 2차 보금자리 강남권만 저렴하다 2010-05-29 2223
51 전성현    잘나가던 상암 물량 공세엔 못 당해 2010-05-26 2330
50 전성현    인천 주안2.4동 재정비촉진계획 결정 2010-05-24 2375
◀◀    ◀1 2 4 5 6 7 8 |      ▶▶